로고

화순군, 농촌진흥청과 복숭아 탄저병 예방 컨설팅 추진

복숭아 봉지 씌우기 전 토양에도 꼼꼼하게 방제

호남디지털뉴스 | 기사입력 2024/05/24 [18:57]

화순군, 농촌진흥청과 복숭아 탄저병 예방 컨설팅 추진

복숭아 봉지 씌우기 전 토양에도 꼼꼼하게 방제

호남디지털뉴스 | 입력 : 2024/05/24 [18:57]



화순군(군수 구복규)은 지난 23일 도곡면 대곡리 복숭아 농가에서 농촌진흥청 중앙예찰단, 전남농업기술원과 함께 복숭아 탄저병 현장 컨설팅을 추진하였다고 밝혔다.

 

컨설팅에서는 △농가 의견 청취 △과원 환경 분석 △탄저병 발생 예찰을 진행한 후, △방제 방법 △나무 관리 요령 등 탄저병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기술지원을 실시했다.

 

탄저병은 기온 25~30℃, 상대습도 70% 이상에서 활발하며 보통 6월 중순에 나타나지만, 올해는 1달 정도 앞서 발견되었다.

 

올해 5월은 25℃가 넘는 날이 12일이 넘고, 강우 일수가 많아 탄저병 발생이 시기보다는 환경조건에 의해 결정되는 것으로 예상된다.

 

농업기술센터는 5월 27일부터 2주간 농가의 탄저병 피해 최소화를 위해 현장 기술지원을 강화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이상 기후로 예년보다 탄저병 발병이 조기에 확인된 만큼 봉지씌우기 작업 이전에 나무와 토양도 꼼꼼히 방제하고, 이병과는 따로 수거하여 과원 밖으로 완전히 제거해 줄 것”을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지리산 치즈랜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