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광주서 ‘전국장애인 이스포츠대회’ 열린다

24∼26일 광주이스포츠경기장…선수 등급분류 시범 적용

서상호기자 | 기사입력 2023/11/22 [18:34]

광주서 ‘전국장애인 이스포츠대회’ 열린다

24∼26일 광주이스포츠경기장…선수 등급분류 시범 적용

서상호기자 | 입력 : 2023/11/22 [18:34]



광주광역시(시장 강기정)는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조현래, 이하 콘진원), 대한장애인체육회(회장 정진완),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경주)과 함께 오는 24일부터 26일까지 사흘간 광주이스포츠경기장에서 ‘2023 전국장애인 이스포츠 대회’를 개최한다.

 

문화체육관광부, 넷마블문화재단, 카카오게임즈의 후원으로 치러지는 이번 대회는 장애인 이스포츠의 저변 확대와 이스포츠 종주국으로서 장애인 이스포츠를 선도하기 위해 기획됐다.

 

특히 이번 대회는 최초로 장애인 이스포츠 종목에 선수 등급분류를 시범적으로 적용한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

 

대회 종목은 크게 피시(PC), 콘솔, 브이알(VR) 등 3개 종목으로 나뉜다.

 

피시(PC) 종목은 ▲리그 오브 레전드 ▲FC온라인 ▲카트라이더: 드리프트로 경기를 치른다. 콘솔 종목은 ▲닌텐도 스위치 스포츠 테니스 ▲닌텐도 스위치 스포츠 볼링이다. 또 브이알(VR) 종목은 ▲인도어로잉 ▲휠체어레이싱으로 열띤 경쟁을 펼친다.

 

각 종목은 지체·시각·청각·지적 등 장애유형별로 경기를 치르며, 종목별 장애인경기단체(대한장애인이스포츠연맹, 대한장애인조정연맹)의 주관으로 진행된다.

 

대회 첫날인 24일에는 광주 라마다호텔에서 개막식과 함께 선수 등급분류가 진행된다.

 

하태경·조승래 국회의원이 주최하고 한국콘텐츠진흥원, 대한장애인체육회, 한국체육학회 이스포츠산업위원회가 주관하는 ‘장애인 게임접근성·이스포츠 진흥 포럼’도 오후 1시30분부터 진행된다.

 

25일 광주이스포츠경기장 주경기장과 보조경기장에서 각 종목의 예선이 치러지며, 26일에는 주경기장에서 각 종목의 우승자를 가리는 결선이 치러진다.

 

김광진 광주시 문화경제부시장은 “최근 항저우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 2개를 따내고, 롤드컵에서 한국팀이 우승하는 등 어느 때보다 이스포츠에 대한 관심이 높은 시기에 전국의 장애인들을 위한 게임 및 이스포츠 향유 기회가 광주에서 펼쳐져 매우 기쁘다”며 “광주시는 앞으로도 이스포츠 활성화를 위해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이스포츠를 즐기는 도시로 나아가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화순 도곡 대보름 쥐불놀이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